과학 시뮬레이션

돌줍기 게임 2

돌줍기 게임 2

Rese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돌줍기 게임 2 돌을 서로 줍습니다. 돌을 마지막으로 줍는 사람이 게임에서 이깁니다. 단, 상대가 가져간 돌의 2배를 초과하여…
Read more

돌줍기 게임

돌줍기 게임 1

Reset   1 2 3 돌줍기 퍼즐 돌을 서로 줍습니다. 돌을 마지막으로 줍는 사람이 게임에서 패합니다. 한 번에 3개 이상은 주울 수 없습니다. 컴퓨터 쪽에서는 다음과 같이 생각합니다. 상대가 1, 2, 3 개를 주우면 3, 2, 1 개 줍는 것으로…
Read more

피타고라스의 나무 Pythagoras Tree

피타고라스의 나무

피타고라스의 나무는 피타고라스의 문양으로 구성한 나무 형태입니다. 각 셀은 피타고라스 정리를 상징합니다. 프랙탈의 자기유사성 프랙탈 곡선들은 크게 확대하더라도 원래의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프랙탈 곡선들은 동일한 변형을 점점 더 작은 규모로 반복하여 만들어 냅니다. 규모가 달라지더라도 원래의 모습을 유지한다는…
Read more

파스칼의 삼각형 Pascal's Triangle

파스칼의 삼각형

파스칼의 삼각형 파스칼의 삼각형은 수학에서 이항계수(서로 다른 몇 개의 물건 중에서 순서없이 물건을 선택할 수 있는 경우의 수)를 삼각형 모양의 기하학적 형태로 배열한 것입니다. 이것은 블레즈 파스칼에 의해 이름 붙여졌으나 이미 수세기 전에 다른 사람들에게서 연구된 것입니다. 파스칼의 삼각형은 그…
Read more

시에르핀스키 삼각형 Sierpinski Triangle

시어핀스키 삼각형

Step 시어핀스키 곡선 폴란드의 수학자 바츠와프 시어핀스키(또는 시에르핀스키, 1882-1969)의 이름이 붙은 프랙털 도형입니다. 모양을 자세히 보면 부분과 전체가 서로 닮아 있습니다. 부분들의 모습이 되풀이 되어 전체모습이 된다는 것은 프랙탈의 기본 원리에 해당됩니다.

망델브로 집합 Mandelbrot Set

망델브로 집합

( + ) ( – ) Reset 허수 제곱해서 음수(-)가 되는 수를 허수(imaginary number)라고 부릅니다. 허수는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이미지라는 뜻에서 알파벳 ‘i’로 표시합니다. i2 = -1 실수(real number)는 제곱하면 무조건 양수(+)가 되기 때문에 허수는 실수와 다른 완전히 새로운 수…
Read more

C 커브 C Curve

C 커브

–   + C 곡선 각 변을 90˚씩 꺾습니다. 꺾여서 만들어진 각 변을 다시 90˚씩 꺾습니다. 이 작업을 무한히 반복하면 C 곡선을 얻을 수 있습니다. 프랙탈의 자기유사성 프랙탈 곡선들은 크게 확대하더라도 원래의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프랙탈 곡선들은 동일한…
Read more

드래곤 커브 Dragon Curve

드래곤 커브

–   + 드래곤 커브 드래곤 커브란 종이 테이프를 그림과 같은 방향으로 몇 번 접은 다음, 꺽이는 곳이 직각이 되도록 한 곡선을 말합니다. 이 곡선은 자신과 접하는 일은 있어도, 교차하지는 않습니다. 접는 회수가 커지면 복잡한 도형이 됩니다.

Hilbert 커브 Hilbert Curve

Hilbert 커브

–   + 프랙탈의 자기유사성 프랙탈 곡선들은 크게 확대하더라도 원래의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프랙탈 곡선들은 동일한 변형을 점점 더 작은 규모로 반복하여 만들어 냅니다. 규모가 달라지더라도 원래의 모습을 유지한다는 성질을 ‘자기유사성’이라고 합니다. 자기 유사성은 우리 주변에서 쉽게 발견됩니다.…
Read more

시에르핀스키 커브 Sierpinski Curve

시어핀스키 커브

–   + 시어핀스키 곡선 폴란드의 수학자 바츠와프 시어핀스키(또는 시에르핀스키, 1882-1969)의 이름이 붙은 프랙털 도형입니다. 이 곡선 이외에도 시어핀스키 삼각형, 시어핀스키 카펫 등 이 학자의 이름이 들어간 프랙털 패턴들이 몇 개 더 있습니다. 프랙탈의 자기유사성 프랙탈 곡선들은 크게 확대하더라도 원래의…
Read more

천동설과 지동설 the Geocentric Theory and the Copernican Theory

천동설과 지동설

Name of the Orb Run 천동설 천동설은 지구가 중심에 있고, 모든 별들이 지구를 중심으로 공전한다는 우주관입니다. 지구가 우주의 중심에 있다는 점 때문에 지구중심설이라고도 합니다. 13세기부터 17세기까지는 로마 가톨릭교회를 비롯한 기독교 사회에서 널리 공인된 세계관이었습니다. 지동설 지동설은 태양이 중심에 있고, 지구를…
Read more

뉴턴의 진자 Newton's Cradle

뉴턴의 진자

뉴턴의 진자는 다섯개의 쇠구슬로 이루어져 있고, 구슬의 회전을 막기위해 각 구슬은 두개의 실에 매달려 있습니다. 원래 뉴턴의 진자는 뉴턴의 제3법칙을 보여주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한쪽에서 구슬을 충돌시키면 반대편을 거쳐 같은 충격이 다시 돌아옵니다. 움직이는 과정 하나의 볼을 멀리 당겨서 낙하시키면, 낙하된…
Read more